뉴스

[서울경제] 날개 단 수도권 교통망 확충···수혜 기대되는 지역은?
작성자: 관리자 조회: 718 작성일: 2021-09-27 14:39:17

수도권과 전국 각지를 잇는 광역 교통망 개발 계획이 잇따라 가시화되면서, 교통 호재를 품은 지역 부동산 시장이 급부상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이하 GTX), 신안산선, 신분당선 연장 등 대형 호재가 몰려 있는 지역에는 기대감이 겹치며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을 끌고 있다.

특히 지난 6월 29일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이 최종 확정되면서 수혜 지역을 향한 기대감은 더욱 커지고 있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수도권 내 신규 교통망 사업에는 GTX-A노선(동탄~청주공항), 분당선 연장(기흥~동탄~오산), 신분당선(호매실~봉담) 등이 포함됐으며, 향후 사전타당성조사와 예비타당성조사 등의 과정을 거쳐 추진될 계획이다.

이에 교통 호재 지역을 선점한 상가, 오피스 등 수익형부동산의 인기는 더욱 두드러지고 있다. 인근 교통망이 개선되는 경우, 지역 내 인구 유입 및 유동인구 활성화를 통해 풍부한 배후수요 확보를 기대해볼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경기도 평택의 경우, 2016년 지제역에 개통된 수서고속철도 SRT에 이어 KTX(‘24년 개통 예정)등 각종 호재가 잇따르면서, 매해 유입 인구가 늘어나고 있다. 통계청의 국내인구이동통계 자료를 보면 평택의 순이동 인구는 ▲2017년 8,947명 ▲2018년 1만2,781명 ▲2019년 ▲1만6,037명 ▲2020년 2만3,018명 등으로 집계됐다.


동시에 평택 SRT 지제역의 승·하차 인원도 크게 늘었다. 공공데이터포털에서 에스알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20년 SRT 지제역의 승·하차 인원은 총 67만3,005명으로 2016년(3만8,341명) 대비 약 17배 가량이 증가했다. 특히 코로나19영향이 없던 2019년의 경우 연간 승·하차 인원은 146만652명에 달했다.

또 다른 SRT 정차역인 동탄은 GTX-A, 트램 등 각종 교통망 호재가 발표되면서, 신규 분양 상품이 연달아 완판되고 있다. 지난해 3월 동탄2신도시에서 분양한 ‘동탄 레이크 자연앤푸르지오’ 단지 내 상가의 경우 계약 당일 전 호실 모두 주인을 찾았다. 또 올해 7월 분양한 ‘힐스테이트 동탄역 멀티플라이어’ 내 라이브 오피스 역시 단기간 완판됐다.

이 가운데 현대엔지니어링은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지원시설용지 39블록에서 ‘힐스 에비뉴 동탄역 멀티플라이어’ 상가를 분양 중이다. ‘힐스테이트 동탄역 멀티플라이어’ 복합단지 내 상가로 조성되며 지하 1층~지상 1층, 총 64실이다. 힐스테이트 동탄역 멀티플라이어는 지하 3층~지상 최고 26층(오피스텔 26층, 오피스 18층), 4개동, 오피스텔 전용면적 64~84㎡ 총 166실, 오피스 총 693실 규모로 구성된다. 반경 약 1.5km 거리에 SRT 동탄역이 위치해 있다. 또 주변으로 약 1만5,000세대의 주거 수요도 품고 있다. 또한 동탄 도시철도 트램역도 도보 거리에 위치할 계획이며 분당선 연장 사업 등이 진행되면 교통망 확충효과도 기대된다.

현대건설은 9월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숭의동 일원에 ‘힐스 에비뉴 스퀘어몰’을 분양할 예정이다. 이 상가는 힐스테이트 숭의역 단지 내 스트리트 상업시설로 지상 1~2층, 100실로 구성된다. 함께 조성되는 주거복합단지 힐스테이트 숭의역 입주민 총 1,012세대를 배후 수요로 품을 수 있다. 상가는 수인분당선 숭의역 바로 앞에 위치하며, 인근에 조성된 수인선 바람길 숲의 시작점에 위치해 가시성, 접근성이 뛰어나다. 수인분당선은 수도권에서 운행 중인 대부분 지하철 노선과 환승이 가능해 유동인구가 풍부하다.

출처 : https://www.sedaily.com/NewsView/22RAOC3SXA



이전 글 [서울경제]부동산 전문기업 ‘다음개발’ 떠오르는 디벨로퍼로 주목
다음 글 [매일경제] 현대엔지니어링, 차별화 상가 ′힐스 에비뉴 동탄역 멀티플라이어′ 분양